카프여성거주시설-향나무집
회원가입|아이디/패스워드찾기
자유게시판
 
작성일 : 15-01-02 10:38
친정처럼 찾아온 향집 선배님^^
 글쓴이 : 향나무집
조회 : 3,563  



향집의 수료 선배 이**님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.
지난 홈커밍데이에 오시기로 했는데, 갑자기 일이 생겨 참석하지 못해 아쉬우셨다며
쉬는 날, 친정에 오는 기분으로 이야기도 나누고 마음도 쉬어가고 싶다고 하시더군요.
함께 식탁에 둘러앉아 소개도 하고, 저녁모임 때 졸업 후 회복의 과정 중 궁금한 점들을 질문도 하며
막연히 걱정했던 것들에 대한 궁금증도 해소하고,
향집을 떠나 다시 일상에서, 가정에서, 일터에서 회복의 여정을 걸어가는 선배의 모습이
멀지 않은 미래의 모습이라는 생각을 하며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답니다.
신정을 앞두고 후배들을 위해 사온 간식도, 감사했습니다.

선배는 가슴속에 쌓였던 얘기들을 토해내며, 낮잠도 자면서 1박2일을 보냈습니다.

잘 쉬고  긍정적인 초심의 마음이 생긴다며 밝은 얼굴로 다시 돌아가는 선배에게

언제든지  전화하고 또 오라는 말을 잊지 않았습니다


앞으로 더 많은 단주 선배, 온전한 회복을 영위하는 선배들이 많이 생기길 기도하며!
[2014.12.30-31] 


 
 

Total 102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102 하루빨리 코로나가 없어졌으면 좋겠네요 ㅠㅠ 만수릉 2020-07-03 308
101 보조금....그리고 aa모임 (1) 미인은하 2015-12-10 3838
100 5일후 심정 미인은하 2015-12-05 3529
99 ㅇ ㅏㅍ ㅏㅅ ㅓ 수요모임 (3) 미인은하 2015-12-02 3817
98 솔향기길 걷기캠프 칭찬롤링페이퍼 중에서(변**님) 향나무집 2015-07-01 3700
97 솔향기길 걷기갬프 칭찬롤링페이퍼 중에서(예쁜 OO님) 향나무집 2015-06-25 3945
96 솔향기길 걷기캠프 칭찬롤링페이퍼 중에서(유OO님) 향나무집 2015-06-16 3718
95 솔향기길 걷기 캠프 칭찬 롤링페이퍼 중에서(윤OO) 향나무집 2015-06-15 3497
94 향집을 마감하며 - 예쁜 oo 향나무집 2015-06-12 3515
93 2015 봄 탐색집단을 다녀와서, 나에게 쓰는 편지_ 인디언가족님 향나무집 2015-05-20 3170
92 향집의 포토보이스 (향공주님) 향나무집 2015-01-30 4055
91 향집의 포토보이스 황00님 향나무집 2015-01-12 3811
90 향집의 포토보이스 2 - 지니님 향나무집 2015-01-06 3851
89 친정처럼 찾아온 향집 선배님^^ 향나무집 2015-01-02 3564
88 2014년, 한해를 마무리하며 감사카드 쓰기 향나무집 2014-12-31 3416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
카프향나무집 |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5길 50-15 우)03969 | TEL (02)325-4107~8 | FAX (02)325-4109
50-15, Seongmisan-ro 5-gil, Mapo-gu, Seoul, 03969, Rep. of KOREA
(재) 한국중독연구재단 |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일산로 86 우)10450 | TEL (031)810-9000 | FAX (031)810-9060
Today 153 Yesterday 342
Total 866,84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