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프여성거주시설-향나무집
회원가입|아이디/패스워드찾기
향나무집의하루
 
작성일 : 12-03-14 16:00
예술치료
 글쓴이 : 꽃피는봄
조회 : 3,840  
오늘은 기다리던 예술치료 수업이 있었어요
앞으로 5가지 주제를 다루게 되는데
오늘이 첫 번째 시간이었어요
주제는 "내가 다뤄야 할 문제를 해결해 나갈 만한 힘이 내게 있는지..."
같은 곡을 듣고 떠올랐던 이미지를
그림으로 표현하는건데
각 사람들마다 각각 다른 색깔
다른 모양 다른 느낌의 그림이 나오게 되네요

나는 항상 약하고 내가 넘어야 할 성벽이
너무 높아서 그 앞에 주저 앉아
회피하고자만 했었는데
오늘은 음악을 들으며
성벽에 더 가까이 다가가게된것 같아요

감히 너무 높아서 넘지도 못할것이라고
생각했던 성벽아랫부분은
부식이 되어가고 있었어요.

부식이 되어가면 성벽도 언젠가는
무너질수 있겠구나 생각이 들며
나의 문제를 해결해 나갈 수 있는 방법도
있고 내가 의지를 품고
계속 한 걸음 한걸음 포기하지 않고 나간다면
감히 높아서 넘지도 못할꺼라 생각했던
성벽을 넘게되는 날이 올 수 있을꺼라는
작은 희망이 생겨요


아쌰 12-03-15 11:28
 
포기하지 않고 한걸음 한걸음 성벽을 향해 가는 봄님의 모습이 비장하게도 느껴지네요
봄님의 발걸음을 지지합니다.
그리고....


무너져라.... 무너져라...... 성벽!!!
나진 12-03-15 16:41
 
봄님이 자라서 그 성벽이 발아래 보이는 날이 올것입니다.
그땐 훌쩍 넘어갈 수 있을 겁니다.
샘이 자라고 있음을 알기에...
희망을 안고 기다리고 있습니다.
천천히 하나하라 이루어 가시길 바랍니다.^^
 
 

Total 157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82 사랑합니다. 당신을 (2) 코난 2011-11-29 3868
81 동료직면시간 (2) 꽃피는봄 2012-03-20 3846
80 회복에 필요한 것 세가지 향나무집 2012-03-19 3844
79 페이스 메이커 (2) 꽃피는봄 2012-03-21 3843
78 청태산 다녀왔어요 (4) 코난 2011-12-06 3842
77 예술치료 (2) 꽃피는봄 2012-03-14 3841
76 외부활동 (1) 코난 2011-09-08 3834
75 마라톤 연습 (2) 코난 2011-10-27 3827
74 우리집 뒷산~ (1) 꽃피는봄 2012-03-22 3821
73 나의 선택 (1) 꽃피는봄 2011-12-27 3810
72 여성들이여 용기를 내자 (5) 코난 2012-01-11 3809
71 외박 다녀왔어요~~ (1) 꽃피는봄 2012-03-19 3805
70 자유에 익숙 하지 않은 나 ~~~ (3) 호랭이 2011-09-06 3803
69 원더풀 라디오 (2) 꽃피는봄 2012-01-08 3803
68 댄싱퀸 보고왔어요 꽃피는봄 2012-02-05 3798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카프향나무집 |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5길 50-15 우)03969 | TEL (02)325-4107~8 | FAX (02)325-4109
50-15, Seongmisan-ro 5-gil, Mapo-gu, Seoul, 03969, Rep. of KOREA
(재) 한국중독연구재단 |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일산로 86 우)10450 | TEL (031)810-9000 | FAX (031)810-9060
Today 424 Yesterday 227
Total 968,63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