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프여성거주시설-향나무집
회원가입|아이디/패스워드찾기
향나무집의하루
 
작성일 : 18-09-12 11:42
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실천방법 2(들레님)
 글쓴이 : 향나무집
조회 : 219  

반복되는 중독행동으로 나의 잘못을 축소하여 생각하는 경향이 강합니다.

'이정도 쯤이야 괜찮아' ' 이 정도면 아무도 모르겠지'하는 생각이 깊게 박혀있습니다.

중독임을 알고도 단주를 하지 못한 건 바로 이런 생각들 때문이었습니다.

내 문제를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고 단주를 해야 한다는 것을 알면서도

'나도 놀고 싶은데.. 술자리에서 조금만..'

'내일을 쉬는 날이니까 좀 먹으면 어때'

'아직 2,3병은 더 먹을 수 있어'

스스로를 관대하게 평가하고 잘못을 축소하니 술문제는 더욱 악화되었습니다.

정말 극단적으로 장취가 이어지고 혼자서 먹고 싸는 것도 힘든 지경이 되니 향나무집에 오게 된 것입니다.

이곳에서도 작은 규칙들을 조금씩 어겨가며

'이 정도는 문제될 것 없지'라고 생각하며 지내온 것 같습니다.

이제 이런 중독사고에서 벗어나 '난 심각한 알코올중독자다. 언제든 어떤 경우라도 술 한잔 마시는 순간 그 참혹했던 시간으로 돌아간다'는 것을 항상 머리속에 각인시키며 살 것입니다.

그 어떤 사소한 규칙이라도 '이것을 어기면 중독행동을 계속하는 것이다'라는 무거운 마음으로 지키겠습니다.

혼자 생활했다면 내 스스로가 얼마나 안일한 생각을 하고 있는지 객관적으로 보지 못했을 것 같습니다.

동료선생님들과 함께 지내며 서로를 보고 배우며 스스로를 객관적으로 바라보는 연습을 하겠습니다.

<들레>


향나무집 18-09-15 11:59
 
회복하고자 하는 진심이 무척이나 큰 들레님~!
회복의 단계를 잘 밟아가고자 노력하는 모습,
언제나 응원합니다 ^^
 
 

Total 512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512 나는 지금 건강한 자아를 가진 사람이 되어가는 과정 中 들레 2019-02-16 4
511 자작시 - 인생 (1) 향집조랑말 2019-02-13 21
510 ‘나를 사랑하게 하는 자존감’을 읽고 (2) 들레 2019-02-05 44
509 *주체적이고 당당한 나의 모습을 그리며* (1) 들레 2019-02-02 50
508 향나무집 ^^ (1) 앙뚜아네뜨 2019-01-30 73
507 '존중'이라는 주제로 일주일을 보내며 (1) 들레 2019-01-26 62
506 남편의 생일. (2) 앙뚜아네뜨 2019-01-24 74
505 자작시-제주향기 (2) 향집조랑말 2019-01-24 65
504 함께하기에 가능한 회복의 길-직면프로그램을 통해 느낀점 (1) 들레 2019-01-19 86
503 회복은 손과 발이 움직일 때 시작한다 (1) 들레 2019-01-12 105
502 < 가을 하늘 아래 단풍과 함께 물들어 가다 > 뽀글이 2018-11-04 183
501 재발연습 레아 2018-09-30 215
500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실천방법3(들레님) 향나무집 2018-09-28 191
499 < 감정일기 시간을 통한 자아성찰과 자기성장 > (1) 뽀글이 2018-09-16 218
498 < 나는 나 자신을 사랑합니다.> (1) 뽀글이 2018-09-13 248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Today 402 Yesterday 472
Total 489,53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