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프여성거주시설-향나무집
회원가입|아이디/패스워드찾기
향나무집의하루
 
작성일 : 18-05-03 13:27
다시 찾은 텃밭
 글쓴이 : 레아
조회 : 265  


    텃밭을 다시 찾았다

지난해 이 열평여 남짖한 땅에서 여름한철 상추며 고추등을 수확해 먹는 기쁨을 생전 처음으로 느꼈던 곳이다.

그래서인지 다시찾은 텃밭의 감회가 새롭다.

당은 그대로있었던것 같은데 나는 그 땅이 준 야채를 먹고 딱 일년만에 왠지 건강해지고 커버린 느낌이다.

(의사선생님도 그러셨듯이~)   지난해는 가장 막내인 후임으로 얼떨결에 따라왔던 텃밭이었지만 오늘은 부쩍 커버린

마음으로 최선임이되어 100일도 채 되지않은 신입선생님들이랑 사무실선생님들과 각종 야채며 파,그리고 방울토마토등

모종을 심는다.   정성스럽게 가녀린 모종을 심는 스텝선생님들의 손길에서 이젠 그것이 단순히 수확을위한 모종이아닌

향집새내기들의 회복과 꿈이실린 나무의 의미가 있다는걸 난 이제 읽을수 있다.

돌아오는 길에 곧게 심겨진 방울토마토 모종을보며,저 방울토마토가 열매를 맺고 빠알갛게

익어갈때쯤 그만큼 커있을 선생님들을 생각하며 남몰래 빙그레 웃어본다..



 
 

Total 501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501 재발연습 레아 2018-09-30 51
500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실천방법3(들레님) 향나무집 2018-09-28 54
499 < 감정일기 시간을 통한 자아성찰과 자기성장 > (1) 뽀글이 2018-09-16 77
498 < 나는 나 자신을 사랑합니다.> (1) 뽀글이 2018-09-13 91
497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실천방법 2(들레님) (1) 향나무집 2018-09-12 81
496 공작을 보고 (1) 레아 2018-09-10 80
495 < 자기 사랑 프로그램을 통한 나 자신을 사랑하기 > 뽀글이 2018-09-06 86
494 맘마미아를 보고 레아 2018-09-03 94
493 < 나의 사소한 감정까지 존중하고 있는 나> 뽀글이 2018-08-31 93
492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앞으로의 실천방법(… 향나무집 2018-08-30 97
491 < 향집에서 변해가고 있는 나 자신을 발견하다 > 뽀글이 2018-08-26 102
490 보상이란 ~ (yuni) 향나무집 2018-08-24 106
489 < 내가 알코올중독자가 된 계기에 대해서 > 뽀글이 2018-08-23 109
488 < 내가 향집에 오게 된 이유> 뽀글이 2018-08-19 108
487 향집의 하루(들레님) (1) 향나무집 2018-08-17 130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Today 559 Yesterday 574
Total 430,39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