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프여성거주시설-향나무집
회원가입|아이디/패스워드찾기
향나무집의하루
 
작성일 : 17-12-24 16:54
12월9일 송년회(사랑해 미안해 고마워 ^^)
 글쓴이 : 이루어진다
조회 : 338  
향집은 12월을 바쁜하루 하루 들을 보냈다
김장 준비와 사미고 라는 사랑해 미안해 고마워 라는
재활 하는 과정중에서 가족들을 초대해서 송년회를
하는 준비 연습 작업도 하였고,9일 토요일에 사미고 송년회를
잘 마무리 하였다.  김장준비, 춤 연습, 경험담 연습,등
바쁜 하루 들을 보낸것 같다.
나는 먼 지방에서 어머니가 오셨는데 참 고마운 시간을
갖었다. 올해를 곧 마무리 하면서, 어떻게 올해를 잘
보냈는지, 뒤돌아 보고  점검해보며, 내년에는
어떤 날들을 보낼지 계획을 세워 볼 생각이고
직접 계획을 글로 써 보려고 한다.

 
 

Total 499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499 < 감정일기 시간을 통한 자아성찰과 자기성장 > (1) 뽀글이 2018-09-16 16
498 < 나는 나 자신을 사랑합니다.> (1) 뽀글이 2018-09-13 21
497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실천방법 2(들레님) (1) 향나무집 2018-09-12 17
496 공작을 보고 (1) 레아 2018-09-10 21
495 < 자기 사랑 프로그램을 통한 나 자신을 사랑하기 > 뽀글이 2018-09-06 21
494 맘마미아를 보고 레아 2018-09-03 35
493 < 나의 사소한 감정까지 존중하고 있는 나> 뽀글이 2018-08-31 42
492 나의 중독행동을 회복행동으로 바꾸기 위한 앞으로의 실천방법(… 향나무집 2018-08-30 41
491 < 향집에서 변해가고 있는 나 자신을 발견하다 > 뽀글이 2018-08-26 50
490 보상이란 ~ (yuni) 향나무집 2018-08-24 45
489 < 내가 알코올중독자가 된 계기에 대해서 > 뽀글이 2018-08-23 47
488 < 내가 향집에 오게 된 이유> 뽀글이 2018-08-19 50
487 향집의 하루(들레님) (1) 향나무집 2018-08-17 53
486 < 향집에서의 2번째 외출 : 집으로의 행복한 외출 > (1) 뽀글이 2018-08-15 69
485 < 향집에서의 첫 단독 외출 : 외래에 혼자 다녀오다 > 뽀글이 2018-08-15 65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Today 351 Yesterday 318
Total 414,409